전세 탈출, 수도권 주변 2억원대 분양 노려라

눈에 띄는 중소형 아파트

새해 들어 부동산 시장의 불확실성이 높아지자 서울 아파트의 평균 전셋값도 안 되는 매매가 2억원대 아파트가 조명받고 있다.

13일 국민은행 주택가격동향 자료에 따르면 서울 아파트의 평균 전세가격은 지난해 1월 말 3억1864만원에서 12월 말 3억7800만원으로 18% 뛰었다. 아파트 매매가 대비 전세가 비율은 조사가 시작된 1998년 이후 처음으로 지난해 70%를 돌파했다. 전국 아파트의 평균 전세가격도 지난해 2638만원 올라 540만~1300만원이던 2012~14년의 연간 상승액을 압도했다.

현재 서울의 3.3㎡당 평균 전셋값은 1213만원으로, 전용면적 59㎡의 소형 아파트라고 가정해도 3억원을 넘나든다. 상황이 이렇다 보니 전세난을 피해 매매로 갈아타려는 실수요자에게 2억원대 아파트는 매력적일 수밖에 없다. 지난해 부동산 호황에 아파트 매매가가 크게 상승한 데 비해 전세 매물은 월세 전환에 따라 점점 줄고 있어 수도권의 2억원대 중소형 아파트는 희소성이 더욱 커지고 있다. 

지난 1일 대우건설의 경기도 안성시 ‘안성 푸르지오’ 모델하우스를 찾은 관람객들이 분양관계자의 설명을 듣고 있다.
대우건설 제공
실제 거래량에서도 이런 특성이 확인된다. 부동산114가 지난해 1∼11월 말 국토교통부에 신고된 수도권 아파트 실거래가 자료를 분석한 결과 전용면적 85㎡ 미만의 중소형 아파트가 26만6727건이 거래돼 전체의 82%를 차지했다. 가격대별로는 2억원대 거래량이 9만4857건으로 전체의 29.2%를 차지, 가장 많이 거래됐다.

현재 분양 중인 아파트들 중에도 이런 물량이 상당하다. 대우건설이 경기도 안성시 가사동에서 분양 중인 ‘안성 푸르지오’가 대표적이다. 분양가는 3.3㎡당 최저 760만원대부터 시작해 전용면적 59㎡ 기준 1억9000만~2억원대이고, 74㎡는 2억4000만~2억5000만원대다. 인근 석정동에 입주 6년차 아파트의 매매가가 3.3㎡당 800만원을 넘는 선에서 거래되고 있는 것에 비하면 매우 합리적인 가격이란 평을 듣는다. 대표적인 비수기인 지난 신정 연휴기간에도 3000여명에 가까운 관람객이 견본주택을 찾을 정도로 관심이 뜨겁다는 게 현장 전언이다. 

안성 푸르지오의 분양을 담당한 하우징멘토의 박정훈 본부장은 “대우건설이 안성에 처음 선보이는 푸르지오 브랜드이자, 오랜만의 분양으로 분양 전부터 주민의 관심이 뜨거웠다”고 전했다. 이어 “가격도 합리적으로 책정됐기 때문에 인근 실수요자는 물론, 제주도에서 원정온 투자자까지 상담받을 정도로 관심이 높다”고 덧붙였다.

이 아파트는 지하 1층, 지상 16~23층의 10개동에 전용면적 59·74㎡의 759가구가 들어선다.

동원개발은 경기 용인시 처인구 역북도시개발사업지구에 ‘용인역북 명지대역 동원로얄듀크’를 분양 중이다. 분양가는 3.3㎡당 940만~1020만원으로 전용면적 59㎡ 기준 2억3000만~2억5000만원대이다. 지하 2층~지상 최고 29층의 10개동 규모로, 전용면적 59~84㎡의 842가구로 구성된다. 경전철 명지대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으며, 분당선 기흥역에서 환승하면 서울 강남권 이동도 수월하다

현대산업개발은 경기 고양시 일산동구 중산동 일산3구역에 ‘일산 센트럴 아이파크’를 분양 중이다. 평균 분양가는 1100만원 후반대로, 전용면적 59㎡가 약 2억원 후반대다. 지하 2층~지상 32층의 12개동 규모로, 전용면적 59~98㎡의 1802가구로 구성된다.

양우건설은 용인 고림택지개발지구에 ‘용인 고림지구 양우 내안애 에듀파크’를 분양하고 있다. 전용면적 84㎡ 기준으로 분양가는 3.3㎡당 864만원으로 전체 매매가는 2억원대이며, 중도금 60%는 무이자 융자를 받을 수 있다. 지하 1층, 지상 16~28층의 8개동 규모에 전용면적 64~84㎡의 737가구로 구성된다.

나기천 기자 na@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멋진 얼굴 마스크로 가리지 말아주세요'
  • 일본의 한 청각 장애인이신문에 투고한 짧은 글이 큰 반향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상대의 입 모양을 살펴야무슨 말을 하는지 이해할 수 있는 이 여성은 봄이면 이를 무력화하는마스크의 유행에 속수무책이라고 토로했다.마스크를 쓴 채 지하철을 이용해..
  • '문라이트', 작품상 포함 아카데미 3관왕 '이변'
  • 영화 문라이트가 예상을 깨고 아카데미 3관왕에 올랐다.문라이트는 26일(현지시간) 미국 LA 돌비극장에서 제89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최우수 작품상을 수상했다. 이밖에도 마허샬라 알리가 남우조연상, 배리 젠킨스 감독이 각색상을 받으면서 3관왕..
  • 케이시 애플렉·엠마 스톤, 오스카 남녀주연상
  • 배우 케이시 애플렉(왼쪽)과 엠마 스톤이 아카데미 시상식 남녀주연상을 거머쥐었다.26일(현지시간) 미국 LA 돌비극장에서 제89회 아카데미 시상식이 열렸다.이날 케이시 애플렉은 영화 맨체스터 바이 더 씨로 남우 주연상을 받았다. 케이시 애플렉은..
  • LA다저스, 류현진 3월 2일 SF전 선발 가능성 시사
  • 류현진(30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3월 2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스콧데일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전에 선발로 나설 전망이다. 27일 현지 지역지인 오렌지카운티레지스터는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로 데이브 로버츠 LA다..
  • '은메달' 男 아이스하키, AG 역대 최고 성적
  • 한국 남자 아이스하키가 2017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에서 역대 최고 성적인 은메달을 따냈다.백지선(50미국명 짐 팩)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26일 일본 삿포로 쓰키사무 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최종전(3차전)에서 3골 2어시스트로 해트트릭을 달성한 신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