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강자만이 살아남는다..” 인천 ‘지하철 날아차기男’ 만취해 발길질 등 난동

입력 : 2023-11-15 10:17:52 수정 : 2023-11-15 10:23:2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시험공부하고 늦게 귀가하던 중학생들 봉변
사진=JTBC ‘사건반장’ 방송화면 갈무리

만취한 남성이 지하철에서 중학생들에게 발길질하며 무차별 폭행한 사건이 발생했다.

 

그는 아무 이유 없이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전해졌다.

 

14일 JTBC에 따르면 사건은 앞선 9일 오후 11시 40분쯤 인천 2호선 지하철 안에서 발생했다.

 

당시 현장을 촬영한 영상에는 만취한 남성 A씨가 학생 일행에게 시비를 걸더니 갑자기 발길질하는 모습이 담겼다.

 

그는 지하철 손잡이를 잡고 이중 한명을 향해 연신 날아차기를 했다.

 

학생들은 A씨 무차별 폭행하자 그를 붙들고 떼어내려 했다. 하지만 A씨는 끈질기게 학생에게 달려들어 폭행을 이어갔다.

 

폭행으로 인해 피해 학생은 뇌출혈 의심 소견 등 전치 2주의 부상을 입었다.

 

경찰에 따르면 피해 학생들은 시험기간이라 공부를 마치고 늦은 시간 지하철을 타고 집으로 돌아가는 중이었다.

 

A씨는 별다른 이유 없이 중학생들에게 시비를 걸고 욕설을 한 것으로 조사됐다.

 

피해 학생들은 “가해 남성이 만취한 것 같아 못 본 척하며 귓속말을 하고 있었는데 갑자기 욕설을 하면서 폭행을 시작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잠복수사를 통해 교통카드 정보로 A씨를 체포해 조사 중이다.

 

피해 학생은 “선처할 생각은 없다”고 밝혔다.

 

한편 누리꾼들은 인천 지하철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사건·사례를 언급하며 “강자만이 살아남는다” 등의 우스갯소리를 이어갔다.


이동준 기자 blondie@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수주 '청순 매력'
  • 홍수주 '청순 매력'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