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尹대통령 “1억달러 글로벌펀드 공여 약속… 국회 적극 협력 기대“

, 이슈팀

입력 : 2022-09-23 09:07:11 수정 : 2022-09-23 09:07:1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윤석열 대통령은 2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을 떠나면서 “대한민국 국회의 적극적인 협력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이날 글로벌펀드 제7차 재정공약회의 관련 페이스북 메시지를 통해 “국제사회와 함께 연대하고 행동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전날 조 바이든 미 대통령 주최로 열린 글로벌펀드 제7차 재정공약회의에서 윤 대통령과 바이든 대통령은 짧은 환담을 나눈 바 있다.

 

윤 대통령은 회의장을 떠나면서 “국회에서 이 XX들이 승인 안 해주면 OOO이 쪽팔려서 어떡하나”라고 말하는 듯한 장면이 포착돼 논란이 일었다.

 

대통령실은 “바이든이 아닌 날리면이라고 말한 것으로 미 의회가 아닌 우리 국회를 가리킨 언급”이라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국제사회의 연대는 구체적 행동이 수반되지 않으면 실현되지 않는다”며 “국제사회가 대한민국에 보여준 첫 번째 연대는 70여 년 전 유엔 참전용사들의 희생과 헌신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어제 대한민국 정부는 글로벌펀드에 1억 달러 공여를 약속했다"며 "미국의 60억 달러나 10억 달러 이상을 약속한 프랑스, 독일, 일본보다 적지만 이전보다 늘어난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건호 기자 scoop3126@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