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시비 말리던 남성 폭행당해 숨져…30대 현행범 체포

입력 : 2022-05-11 09:45:57 수정 : 2022-05-11 09:45:5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뉴시스

대구에서 한 30대 남성이 술을 마시고 시비하던 중 이를 말리던 30대 남성을 때려 숨지게 하는 일이 발생했다.

10일 오후 11시 20분께 대구시 수성구 두산동 한 주점 앞에서 A(38)씨가 B(34)씨를 때려 쓰러뜨린 것을 누군가 119에 신고했다.

A씨는 술집에서 술을 마시고 이동하던 중 서로 모르는 사이인 B씨 일행과 시비가 붙어 주먹을 휘둘렀다가 이를 말리던 B씨 얼굴을 주먹으로 쳤다.

B씨는 A씨 폭행에 쓰러져 의식을 잃어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1시간여 만에 숨졌다.

119와 함께 출동한 경찰이 A씨를 폭행치사 혐의로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를 상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며 "숨진 B씨에 대해서는 부검을 통해 정확한 사인을 가릴 방침이다"고 말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