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서울 낮 최고기온이 31도까지 올라 무더운 날씨를 보인 11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 광장 분수터널, 분수대에서 시민들과 외국인 관광객들이 더위를 피하고 있다.


최상수 기자 kilro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