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나경원 "한동훈 특검안은 포퓰리즘…의회 경험 없어 순진"

입력 : 2024-07-05 14:12:54 수정 : 2024-07-05 14:12:5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국민의힘 나경원 대표 후보는 5일 '제삼자 추천 채상병특검법'을 제안한 한동훈 후보를 향해 "의회 경험이 없기 때문에 저런 말을 한다고 생각한다"며 "순진하다"고 재차 비판했다.

나 후보는 이날 BBS 라디오에 나와 "여론 상 특검법 찬성 의견이 높으니까 무조건 하자는 것은 일종의 포퓰리즘"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국민의힘 나경원 당대표 후보.

나 후보는 "한 후보가 우리 당 주진우 의원의 필리버스터(무제한 토론을 통한 합법적인 의사진행 방해)를 듣고도 수정안을 내는 것이 맞는다고 생각하는지 묻고 싶다"며 "진상규명과 피해 구제에 도움이 안 되는 특검법에 대해 수정안을 운운하는 것은 포퓰리즘으로 볼 수밖에 없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더불어민주당이 특검법 등을 다 국회에서 통과시키겠다고 하는데 본회의장에 민주당 이재명 대표는 앉아있고, 우리 당 대표는 못 앉는다면 전력 차이가 크지 않겠는가"라고 원외 대표 한계론을 거듭 부각했다.

나 후보는 원희룡 후보가 다른 라디오 방송에 출연, 진행자를 향해 '한동훈 친구라서 편파 진행을 한다'는 취지로 발언한 것에 대해선 "원 후보가 의지가 너무 강하다 보니 가끔 거친 것 같다"며 "속에 있는 응어리를 표현한 것 아닌가"라고 말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고민시 '오늘도 상큼'
  • 고민시 '오늘도 상큼'
  • 안유진 '너무 사랑스러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