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BTS 진, 전역 D-1...빅히트 "현장 방문 삼가달라"

입력 : 2024-06-11 15:36:39 수정 : 2024-06-11 15:36:3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방탄소년단(BTS) 진. 진 인스타그램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BTS) 진이 12일 전역을 앞둔 가운데, 소속사 측이 팬들에게 현장 방문 자제를 요청했다. 

 

하이브 산하 빅히트뮤직은 11일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를 통해 “진은 육군 현역으로 군 복무를 마치고 만기 전역을 앞두고 있다”며 “전역일은 다수의 장병이 함께하는 날이다. 당일 별도의 행사는 없으며, 혼잡에 따른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팬 여러분께서는 현장 방문을 삼가시기를 간곡히 당부드린다”라고 공지문을 게재했다.

 

끝으로 “팬 여러분이 진에게 보내주신 응원과 변함없는 사랑에 늘 감사드린다. 당사는 앞으로도 아티스트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진은 2022년 12월 13일 육군 현역으로 방탄소년단 멤버 중 가장 먼저 입대했다. 육군 제5보병사단 신병교육대 조교로 복무했으며, 12일 전역한다. 

 

이후 진은 전역 다음 날인 13일 방탄소년단의 데뷔 11주년을 기념해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일대에서 펼쳐질 오프라인 행사 ‘2024 페스타(FESTA)’에 참석해 바로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김지수 온라인 뉴스 기자 jisu@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나연 '깜찍한 브이'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