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중학교서 몰카 찍어 텔레그램 공유… 피해자만 8~10명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5-10 13:00:51 수정 : 2024-05-10 13:00:5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북 구미의 중학교에서 학생들을 불법 촬영한 사진이 유포돼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10일 경북경찰청에 따르면 지난달 구미의 중학교 교내에서 학생들의 특정 신체 부위를 몰래 촬영한 사진이 추적이 까다로운 텔레그램에 유포됐다는 신고가 경찰에 접수됐다.

 

경찰이 현재까지 파악한 피해자는 8∼10명이다. 경찰은 교내 폐쇄회로(CC)TV 등을 분석해 용의자를 추적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이른 시일 안에 용의자를 특정할 수 있도록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구미=배소영 기자 sos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나연 '깜찍한 브이'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