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롤리폴리’, ‘위아래’ 등 작곡한 신사동호랭이 사망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2-23 18:36:06 수정 : 2024-02-24 18:35:1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유명 작곡가 겸 프로듀서 신사동호랭이(본명 이호양)가 23일 숨진 채 발견됐다. 향년 41세.

 

가요계에 따르면 지인이 신사동호랭이와 연락이 닿지 않아 작업실을 찾았다가 쓰러져 있는 그를 발견해 119에 신고했지만 숨졌다. 경찰은 “현재까지 타살 혐의점은 확인되지 않았다”며 고인이 숨진 경위를 파악 중이다. 

 

작곡가 신사동호랭이. 연합뉴스

신사동호랭이는 걸그룹 이엑스아이디(EXID)를 데뷔시켰으며, EXID ‘위아래’와 포미닛의 ‘핫 이슈(Hot Issue)’, 티아라의 ‘롤리폴리’, 에이핑크의 ‘노노노(No No No)’, ‘러브(LUV)’ 등 숱한 히트곡을 쏟아낸 작곡가다.

 

최근에는 유니버설 뮤직과 손잡고 걸그룹 트라이비를 선보였다.


이복진 기자 bo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조보아 '아름다운 미소'
  • 아이브 장원영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