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에어부산, 2월부터 부산-오사카 매일 3회 운항

입력 : 2023-01-26 01:00:00 수정 : 2023-01-25 10:41:0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일본 도쿄·오사카·후쿠오카·삿포로 등 주요 4개 도시에 항공기를 운항하고 있는 에어부산이 부산-오사카 노선에 항공기를 추가 투입한다.

 

에어부산은 다음달 1일부터 매일 왕복 2회 운항하던 부산-오사카 노선을 왕복 3회로 증편 운항한다고 25일 밝혔다.

에어부산이 부산-오사카 노선에 투입하는 A321neo항공기(HL8395). 에어부산 제공

현재 김해공항에서 매일 오전 8시35분과 오후 4시30분 2차례 출발하는 부산-오사카 노선에 다음달 1일부터 오전 11시25분 항공편을 추가한다.

 

지난해 7월 김해공항 취항 항공사 중 처음 부산과 오사카 하늘길을 열어 양 도시 간 교류 회복의 신호탄을 쏘았던 에어부산은 이후 6개월간 약 6만9000명의 여행객을 수송했다.

 

이는 김해공항을 통해 오사카 노선을 이용한 전체 이용객(14만4000여 명)의 48%에 해당하는 것으로, 오사카 노선 항공 이용객 2명 중 1명이 에어부산을 이용한 셈이다.

 

특히 지난해 7월부터 9월까지 국적사 중 유일하게 부산-오사카 노선 운항으로 일본 여행 활성화에 주력했다. 10월부터는 주 4회에서 매일 왕복 2회로 운항 편수를 대폭 확대하는 등 오사카 여행객 수 증가에 일등 공신 역할을 해왔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오사카는 후쿠오카와 함께 설 연휴 예약률이 90%를 상회할 만큼 전통적으로 인기 높은 해외 여행지”라며 “2월부터 더 많은 여행객들이 편리한 스케줄을 통해 오사카 여행을 떠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한편 에어부산은 인천공항에서도 △후쿠오카 1회 △오사카 2회 △도쿄(나리타) 2회 등 5차례 왕복 일본 노선을 운항하고 있다.


부산=오성택 기자 fivestar@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강소라 '출산 후 3년 만에 복귀'
  • 송혜교, 블랙 원피스로 완성한 동안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