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상길 엑스코 사장, ‘대한민국 사회발전 경영혁신 부문’ 대상

입력 : 2023-01-20 01:00:00 수정 : 2023-01-19 15:46:2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엑스코는 이상길 대표이사 사장이 한국신문방송인협회가 주관하는 ‘2022 대한민국 사회발전 대상’ 경영혁신부문 대상을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올해 8회째인 이 상은 대한민국 사회발전을 위해 각 분야 중추 역할을 수행한 인물, 기관, 단체를 선정해 수여한다.

이상길 사장이 ‘대한민국 사회발전대상’ 경영혁신부문 대상을 받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엑스코 제공

이 사장은 행정안전부 지방재정정책관과 대구시 행정부시장 재직 시절 경험을 바탕으로 민선 8기 대구시장직 인수위원장을 역임하며 공공기관 개혁안을 마련하는 등 대구 시정 혁신의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했다.

 

그는 엑스코 사장으로 취임한 지 한 달도 채 되지 않은 시점에 대구시 공공기관 가운데 가장 먼저 '7대 경영혁신계획'을 발표하며, 산하 공공기관의 혁신안 마련에 방향키 역할을 수행하기도 했다.

 

이 사장이 발표한 '7대 경영혁신계획'은 조직을 슬림화하고 불합리성을 개선하고, 선진화한 경영 시스템을 도입하는 것이 주요 골자다. 특히, 임원 연봉의 평균 30% 이상을 자진 삭감하는 한편 20년간 지속해오던 관사를 폐지했다. 이는 공공기관장으로서 도덕성과 책임경영을 바탕으로 마련된 것으로 직원들과 합심해 조기 정착을 이룰 수 있었다.

 

이런 노력의 결과 엑스코는 지난해 연말 문화 행사 매출액만 2021년 대비 약 1.6배 증가했고, 회사 전체 매출액과 수익은 1995년 엑스코 설립 이래 역대 최대 성과를 달성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상길 사장은 “지역 경제 활성화의 핵심 인프라인 엑스코 기관장으로서 대구시 발전에 무한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전 임직원이 한마음이 되어 지역 발전과 대한민국의 국제 경쟁력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대구=김덕용 기자 kimd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강소라 '출산 후 3년 만에 복귀'
  • 송혜교, 블랙 원피스로 완성한 동안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