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만남에서 결혼까지 33일” ‘2번 이혼’ 방은희의 속사정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11-23 17:36:30 수정 : 2022-11-23 17:36:3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캡처

 

배우 방은희가 2번의 이혼사를 고백한다.

 

25일 방송될 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에는 방은희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눈다.

 

이날 방은희는 “내리막일 때 결정한 게 결혼이었고, 오르막일 때 결정한 게 이혼이었다”고 고백해 호기심을 더한다.

 

이어 그는 “만나서 결혼까지 33일, 다른 한 분은 또 한 달 만에…”라며 “안 외로우려고 결혼했다”고 덧붙여 눈길을 끌기도 한다.

 

이를 들은 오은영은 “뼈 때리는 이야기를 해보자면, XXX가 조금만 느껴지면 이걸 사랑이라고 착각하게 되는 것”이라고 말해 방은희를 놀라게 한다.

 

또 방은희는 ‘저주받은 생일’에 대해 밝히기도 한다.

 

그는 “일 끝나고 집에 와서 누웠는데 못 일어났다. 3년간 생일날”이라며 “생일날 얼굴에 화상을 입기도 했다”고 전해 충격을 더한다.

 

이를 들은 오은영이 의학적 관점에서 설명하자 이에 깜짝 놀란 방은희는 자리에서 벌떡 일어나 “나 지금 생각도 못 했다”고 말해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