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尹-기시다, 양자회담 시작…2년9개월만 한일정상회담

입력 : 2022-09-22 01:43:05 수정 : 2022-09-22 02:00:1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한일관계 정상화 방안 논의할 듯

 

통령실 관계자는 이날 언론 공지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한일정상 간의 공식 대면 회담은 2019년 12월 중국 청두에서 열린 한중일 정상회의 계기로 당시 문재인 대통령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양자회담을 한 이후 2년 9개월여 만이다.

 

뉴욕 맨해튼의 한 회의장에서 열린 이번 회담에서 양 정상은 한일관계 정상화 방안을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과거사 문제도 거론될지 주목된다.

 

이날 회담은 양국의 기 싸움 끝에 전격적으로 성사됐다.

 

대통령실은 이날 오전까지만 해도 "상황이 진전되면 말씀드리겠다"며 회담 성사 여부에 대해 함구했다.

 

윤석열 대통령은 21일(현지시간) 낮 12시 25분부터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와 취임 후 첫 양자 회담을 시작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
  • 손나은 '아름다운 미소'
  • 정려원' 너무 사랑스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