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49재 지내려고 부친 집 찾은 아들, 화재로 숨져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2-08-05 09:05:18 수정 : 2022-08-05 10:26:0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5일 0시56분쯤 부산 서구 서대신동 6층짜리 빌라 2층에서 불이 나 집안에 있던 50대 A씨가 숨졌다.

 

불은 또 가재도구 등을 태워 소방서 추산 90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를 내고 15분 만에 꺼졌다.

 

사진=부산 중부소방서 제공

경기도에 거주하는 A씨는 부친의 49재를 지내기 위해 전날 오후 혼자 부산을 찾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확인하기 위해 조만간 정밀 감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부산=강승우 기자 ksw@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임윤아 '청순 미소'
  • 임윤아 '청순 미소'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