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면허 취소’ 봉중근 측 “더 신중하게 행동하겠다” 사과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11-23 14:53:37 수정 : 2021-11-23 14:53:3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봉중근 인스타그램 캡처

 

만취 상태로 전동킥보드를 타다 면허 취소 처분을 받은 전 프로야구 투수 출신 방송인 봉중근(41·사진)이 사과했다.

 

23일 뉴스엔에 따르면 봉중근 소속사 생각엔터테인먼트 측은 “심려 끼쳐 죄송하다. 더 신중하게 행동하겠다”고 고개 숙였다.

 

앞서 서울 강남경찰서는 봉중근을 음주운전으로 적발해 운전면허 취소 처분했다고 이날 밝혔다.

 

봉중근은 전날 오후 11시 30분쯤 강남구 압구정로데오역 인근 도로에서 만취 상태로 전동킥보드를 타다 넘어졌다.

 

이를 목격한 한 시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단속됐다.

 

이 사고로 봉중근은 턱부위가 5㎝가량 찢어져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사고 당시 봉중근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인 0.105%로 측정됐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