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감독관 착오로 수능 망쳤다” 주장…대구교육청 “실수 확인”

관련이슈 대학 수학능력 시험(수능)

입력 : 2021-11-22 11:01:12 수정 : 2021-11-22 11:21:4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대구시교육청은 지난 18일 2022년 대학수학능력시험 도중 대구의 한 고사장에서 감독관 실수가 확인돼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시교육청에 따르면 대구 상원고 고사장에서 수능을 본 한 수험생이 지난 19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감독관 실수로 수능을 망쳤다'는 글을 올렸다.

이 수험생은 인터넷에 올린 글에서 시험 당일 1교시 시험 때 감독관이 '선택과목부터 풀라'고 지시했고, 자신이 지시를 따르지 않자 감독관이 '선택과목부터 풀어야 한다'며 시험지를 다른 페이지로 넘겼다고 주장했다.

이 학생은 감독관의 이런 행동때문에 시험에 집중할 수 없어 문제를 제대로 풀 수 없었다고 강조했다.

대구시교육청은 글이 인터넷에 올라온 뒤 진상 조사를 해 해당 고사장에 있었던 1감독관이 착오 등으로 실수한 것을 확인했다.

또 현장에 있었던 2감독관 등을 상대로 발생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교육부와 사건 처리 문제를 협의하고 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