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NHN, 그래프코어와 AI 및 클라우드 분야 기술 협력

입력 : 2021-06-08 03:00:00 수정 : 2021-06-07 10:57:3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NHN은 그래프코어와 AI 및 클라우드 분야 기술 협력을 진행한다고 7일 밝혔다.

 

양사는 오픈스택 등 주요 기술 요소 개발, HPC(High Performance Computing)를 포함한 AI인프라 개발, NHN Cloud 시스템 연동, AI 및 머신러닝 개발 생태계 확장을 위한 마케팅 등 기술적 협력에 집중한다. IPU-POD는 서버에 GPU 등을 내장하지 않은 일반 서버에서도 AI가속기 자원을 외장으로 호출해 사용할 수 있는 확장가능한 디자인이 장점이다. 양사는 이번 협력을 통해 기존 대비 유연하고, 효율적인 AI인프라 환경을 구축하여 AI 기반의 NHN 클라우드 활용을 극대화한다는 전략이다.

 

글로벌 인공지능 반도체기업인 그래프코어는 세계에서 가장 정교한 디자인으로 인정받는 마이크로 프로세서 ‘GC200 IPU’ 등을 기반으로 전 세계 금융, 보험, 의학, 학술 연구 등의 분야에서 AI 클라우드 서비스 가동을 지원하고 있다. 

 

강민우 그래프코어 한국지사장은 “이번 협약은 국내 클라우드 업계를 선도하고 있는 NHN이 그래프코어 IPU의 장래성을 높이 평가했다는 점에서 유의미하다”며 “그래프코어는 앞으로도 AI 반도체 업계에서 독보적인 성능을 자랑하는 IPU를 앞세워 유수의 국내 공공 및 민간 기업들의 사업 수요를 충족하는 기술력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NHN 클라우드사업그룹 김동훈 전무는 “그래프코어가 보유한 혁신적인 IPU 기술을 통해 NHN 클라우드 경쟁력을 한층 높이고, 국내 AI 및 머신러닝 개발 생태계 발전에 함께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NHN은 AI 데이터를 융합한 클라우드 서비스를 통해 공공 시장 및 민간 기업 대상으로 최적화된 클라우드 환경을 제공하고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건호 기자 scoop3126@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