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울주군청 노범수, 유성온천장사대회 태백장사 등극…개인 통산 20번째 황소 트로피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5-13 20:29:22 수정 : 2024-05-13 20:29:2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노범수(울주군청)이 유성온천장사대회에서 태백장사(80kg이하)에 올랐다. 

 

노범수는 13일 대전 유성구 한밭대학교체육관에서 열린 ‘위더스제약 2024 민속씨름 유성온천장사씨름대회’ 태백장사 결정전(5판3선승제)에서 김진용(증평군청)을 상대로 3-2로 승리하며 개인 통산 20번째(태백 19회·금강 1회) 황소트로피를 들어올렸다.

 

노범수는 16강전에서 이완수(증평군청)를 2-0으로, 8강전에서 문기택(문경시청)을 2-0으로 꺾으며 준결승전에 진출했다. 홍승찬(문경시청)과의 준결승전에서는 밀어치기와 들배지기 되치기를 성공시키며 장사결정전에 올랐다. 

 

장사결정전 상대인 김진용은 변칙기술이 뛰어난 선수다. 첫 번째 판 김진용이 경고 2번을 받아 누적 경고 패로 노범수의 승이 선언되었고 두 번째 판 김진용이 기습적인 뒷무릎치기를 성공시키며 1-1 동점을 만들었다. 이어진 세 번째 판 노범수가 뒤집기를 성공시키며 한 점을 가져왔으나 네 번째 판에서 김진용이 뒤집기를 성공시키며 다시 2-2 동점을 만들었다. 다섯 번째 판 노범수가 경기 시작과 동시에 들어오는 공격을 방어 후 밀어치기로 상대를 눕히며 최종스코어 3-2로 경기를 마무리지었다.

 

▶‘위더스제약 2024 민속씨름 유성온천장사씨름대회’

 

▲태백급(80kg이하) 경기결과

 

△태백장사 노범수(울주군청)

 

△2위 김진용(증평군청)

 

△공동3위 유환철(용인특례시청), 홍승찬(문경시청)

 

△공동5위 이현서(의성군청), 오준영(정읍시청), 문기택(문경시청), 이용훈(MG새마을금고씨름단)


남정훈 기자 che@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하이키 휘서 '미소 천사'
  • 하이키 휘서 '미소 천사'
  • 에버글로우 아샤 '깜찍한 미소'
  • 뉴진스 민지 '볼하트 여신'
  • 하이키 휘서 '시크한 매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