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전주역세권 혁신 관광 소셜플랫폼 조성 본격화 ‘4월 착공’

입력 : 2024-03-28 17:52:39 수정 : 2024-03-28 17:52:3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전라선 전북 전주시 관문인 전주역 이용자와 시민, 인근 완주군민에게 쾌적한 교통 편의를 제공할 ‘전주역세권 혁신관광 소셜 플랫폼 조성 사업’이 본격화된다.

 

전주시는 최근 전주역 옆 옛 농심 창고 부지에 건립할 혁신관광 소셜 플랫폼 시공사로 ㈜대성기업을 선정했다고 28일 밝혔다.

 

전주시가 전주역 인근에 건립할 혁신관광 소셜 플랫폼 조감도. 전주시 제공

이에 따라 소셜 플랫폼은 다음 달 착공해 연내 골조 공사 등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전주역세권 혁신관광 소셜 플랫폼은 전주역 명품 복합환승센터 조성 사업 1단계로, 국비 등 총사업비 257억원을 들여 지하 1층~지상 6층 규모(연면적 5472㎡)로 건립한다. 이곳에는 시외·고속버스터미널과 주차장, 관광안내소 등을 아우르는 새로운 교통·관광 거점을 조성한다. 완공 목표는 2025년 10월이다.

 

건물 지하 1층에는 98면 규모의 주차장을 조성하고, 지상 1층에는 시내버스·고속버스 복합 환승장 등이 들어선다. 지상 2층에는 전주 관광객을 위한 여행자 라운지와 관광 안내소, 관광굿즈 홍보관을, 지상 3~6층에는 관광 관련 기업과 유관기관 사무실 등의 입주 공간으로 제공할 방침이다.

 

전주시는 혁신관광 소셜 플랫폼이 들어서면 전주역 이용객에게 다양한 관광 정보와 편의를 제공하고, 전주 동부권 시민과 인접 완주군민을 위한 대중교통 거점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한다. 또 전주역과 인근 지역의 부족한 주차난을 해소하는 데에도 기여할 것으로 전망한다.

 

전주시 관계자는 “혁신관광 소셜 플랫폼이 미래 광역도시 생활권 조성을 위한 지역 관광거점이자 전북교통 허브가 되도록 사업을 속도감 있게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전주=김동욱 기자 kdw7636@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조보아 '아름다운 미소'
  • 아이브 장원영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