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해외연수 떠난 축협 조합원, 유흥주점 女직원들과…“일부 참가자들 일탈일 뿐”

입력 : 2023-11-20 22:00:00 수정 : 2023-11-20 19:05:2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유흥업소女와 숙박업소…축협 해외연수 논란
MBC 갈무리

동남아로 공식 해외연수를 떠난 한 지역 축협 남성 조합원들이 유흥주점 여직원들과 어울리는 영상이 공개돼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 16일 MBC 보도에 따르면 지난 6월, 파타야에 한국인 중년 남성들이 탄 관광버스 두 대가 도착, 앞 유리창에는 모 '축협'이라는 안내 표지가 붙어있었다.

 

이들은 차에서 내린 뒤 유흥주점으로 향했고, 여자 종업원들은 이미 기다리고 있었다는 듯 짧은 치마 차림으로 서있었다. 몇 시간 뒤 술집을 나온 일부 남성들은 타고 온 버스가 아닌 다른 승합차에 탑승, 숙박업소로 보이는 건물에 여성들과 짝 지어 들어갔다.

 

보도에 따르면 이들은 한 지역 축협 조합원인 것으로 드러났다.

 

당시 한 지역 축협 대의원과 직원 등 120명은 3박5일간의 공식 연수 일정에 있었다.

 

해당 축협 관계자는 "공식 일정 이후에는 저희가 크게 제재하지 않는다. 대신 (직원들이 조합원들에게) '이런 걸 좀 지켜주십시오' 하고 당부한다"면서 "당일 공식 일정을 마친 일부 참가자들의 일탈이었다"고 해명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안현모 '부드러운 진행'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