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해외여행 vs 휴포족…여름휴가도 양극화 [인포그래픽]

입력 : 2023-07-07 10:50:26 수정 : 2023-07-07 11:08:1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코로나19 종식 후 처음 맞는 여름 휴가 시즌이 코앞으로 다가왔지만, 천정부지로 치솟은 물가 탓에 휴가 계획도 양극화가 뚜렷하다.

 

물가 상승으로 인해 가계 소비 여력이 줄면서 휴가를 미루거나 휴가 계획을 취소하는 일명 ‘휴포자(휴가포기자)’가 발생하는 반면, 고물가와 고환율에도 불구하고, 해외 여행을 계획하는 수요도 만만치 않다.

 

온라인 조사 전문기관 ㈜피앰아이는 설문 제작 플랫폼 유니서베이(Unisurvey)를 활용해 전국 만 20~69 남녀 3000명을 대상으로 ‘올 여름 휴가에 대한 기획 조사’를 진행했다.

 

◆여름 휴가 간다? 안 간다?

 

여름 휴가 계획에 대해서 문의한 결과, 10명 중 7명이 여름 휴가 계획이 없거나 아직 정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여름 휴가 계획 여부에 대해 연령별로 살펴보았다. 여름 휴가 계획이 없거나 미정인 비율은 20대 76.4%, 30대 80.7%, 40대 73.6%, 50대 67.6%, 60대 68.6%로 연령층이 낮을수록 높아지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휴가 계획이 없거나 계획을 정하지 않은 이유는 무엇일까?

 

일정 조율이 어려워서(35.4%)와 비용이 부담이 되어서(34.8%)가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 그 밖에 생업(사업)상의 이유(17.5%), 건강 문제가 걱정되어서(11.0%), 기타(1.2%) 순으로 나타났다.

 

◆올 여름 휴가, 여행 대신 '홈캉스는'?

 

여름 휴가 여행을 떠나는 대신 집에 머물며 ‘홈캉스’를 즐기는 비율도 늘어날 전망이다.

 

여름 휴가 계획이 없거나 아직 미정인 응답자에게 여름 휴가 때 어떤 활동을 할 예정인지 확인해 보았다. 절반에 해당 하는 응답자가 ‘TV 프로그램, 드라마, 영화 시청’(46.8%)을 하겠다고 응답했다. 뒤를 이어 ‘맛집 탐방’(23.1%), ‘자기계발’(18.4%), ‘쇼핑’(18.3%), ‘운동’(18.0%), ‘게임’(10.6%), ‘기타’(1.1%) 순으로 집계되었다.

 

휴가 계획이 있는 응답자의 경우, 어느 휴가지로 떠날지 알아보았다.

 

1위는 ‘바다’로 33.5%의 가장 높은 비율로 나타났다. 2위는 ‘실내 휴양(호텔, 펜션, 풀빌라)’이 30.4%, 3위는 ‘산/계곡’이 22.4%로 뒤를 이었다. ‘해외 여행’은 12.6%로 4위를 차지했다.

 

각 업계에서는 집에서 휴가를 즐기려는 ‘홈캉스족’을 겨냥한 밀키트, 게임가전 등 다양한 휴가철 특수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또한, 북적이는 관광지를 피해 여유로운 곳에서 휴식을 즐기는 ‘호캉스족’을 위한 다양한 프로모션 /패키지 상품도 출시되고 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나연 '깜찍한 브이'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