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제적 어려움에..자녀 넷 수면제 먹인 뒤 극단 선택 시도한 40대 여성

입력 : 2022-08-01 10:30:20 수정 : 2022-08-01 17:51:3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다행히 자녀 건강 이상 없어
뉴시스

 

40대 엄마가 생활고를 비관해 자녀 네 명에게 수면제를 먹인 뒤 극단적인 선택을 시도했다.

 

다행히 네 자녀의 건강에는 문제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충남 아산경찰서는 1일 살인미수 혐의로 A(40)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A씨는 전날 오후 6시쯤 아산시 자택에서 미성년 자녀 4명에게 수면제를 먹여 숨지게 하려 하고, 자신의 목숨도 끊으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뜻을 이루지 못하자 오후 10시쯤 직접 119에 신고했다.

 

A씨는 “수면제를 먹였는데도 잠이 들지 않는 아이들을 보고 갑자기 죄책감이 들었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A씨 부부는 최근 경제적 어려움을 겪은 것으로 전해졌다.

 

범행 당시 A씨의 남편은 타지로 일을 나가 집에 없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A씨의 치료를 마치는 대로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구속 영장을 신청할 계획이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으면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이동준 기자 blondie@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손나은 '아름다운 미소'
  • 손나은 '아름다운 미소'
  • 정려원' 너무 사랑스러워'
  • 유인나 '상큼 발랄'
  • 최유정, 완벽한 솔로 무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