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문재인 전 대통령…서울역서 시민들과 귀향 인사

입력 : 2022-05-10 12:18:15 수정 : 2022-05-10 12:18:1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문재인 대통령이 전날인 9일 오후 청와대를 걸어 나와 시민들과 인사하는 모습. 뉴시스

 

10일 0시를 기해 5년 간의 임기를 모두 마친 문재인 전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윤석열 대통령 취임식 참석 후 자택이 있는 경남 양산을 향해 귀향길에 올랐다.

 

문 전 대통령 부부는 이날 오전 11시 국회의사당에서 열린 제20대 대통령 취임식에 참석한 뒤 서울역으로 이동했다.

 

문 전 대통령은 서울역에서 마중나온 시민, 지지자들과 인사를 나눈 뒤 KTX 열차편으로 울산 통도사역으로 이동할 예정이다.

 

이후 오후 2시30분쯤 울산 통도사역에 내린 뒤, 차량으로 자택이 있는 경남 양산시 하북면 지산리 평산마을로 이동하게 된다.

 

오후 3시쯤에는 인근 마을회관에 도착할 것으로 예상된다.

 

문 전 대통령 부부는 자택으로 들어가기 전 마을회관 앞에서 인근 지역 주민들과 지지자들에게 임기를 마친 소회 등 귀향 인사를 전할 계획이다.


이동준 기자 blondie@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