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다시 불거진 KPGA 노사분규…24일부터 부분 파업

입력 : 2022-01-24 14:16:28 수정 : 2022-01-24 14:16:2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KPGA 노조 제공

일단락됐던 한국프로골프협회(KPGA) 노사분규 불씨가 되살아났다.

KPGA 노동조합(위원장 허준)은 24일부터 부분 파업을 벌인다고 밝혔다.

지난해 8월부터 11월까지 4개월 가까이 파업을 벌인 KPGA 노조는 근로조건 및 단체협약 협의에 사측이 진정성 없는 대응으로 일관한다며 파업 재개 이유를 밝혔다.

노조는 일단 오전 9시부터 10시까지 1시간씩 파업한다면서 사측이 계속 불성실한 태도라면 다시 전면 파업에 나서겠다고 경고했다.

KPGA 노조는 악화한 근로 조건 개선과 성추행 피해자에 대한 인사 보복 철회 등을 요구하고 있다.

한편 수원지검 성남지청은 KPGA 노조 파업의 빌미가 됐던 사내 성추행 가해자 A씨를 최근 불구속 구공판 기소 처분을 내렸다고 노조는 밝혔다.

불구속 구공판 기소는 검찰이 징역형 선고의 필요성이 있는 피의자를 불구속 상태로 재판에 넘기는 것으로 검찰이 A씨의 혐의를 위중하게 본다는 뜻이라고 KPGA 노조는 설명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