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잠시만요” 지하철 계단서 급 멱살 잡힌 男…사진첩 열어보니

입력 : 2024-07-11 13:10:00 수정 : 2024-07-11 14:14:3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불법촬영물 수두룩…현행범 체포
검거 도운 시민에겐 포상금 지급
도망가려는 불법촬영범과 몸싸움을 하는 시민. 경찰청 유튜브 영상 갈무리

 

서울의 한 지하철 계단에서 여성 뒤를 따라가며 불법 촬영한 남성이 한 시민의 도움으로 경찰에 체포됐다.

 

11일 경찰청 등에 따르면 최근 역무원의 신고로 지하철 역사 내에서 불법 촬영을 한 남성 A씨가 현장에서 체포됐다.

 

공개된 폐쇄회로(CC)TV 영상에는 A씨가 한 여성을 따라 계단을 오르며 불법촬영을 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 남성은 여성 뒤에서 휴대전화를 든 채 지하철역 출구 쪽 계단까지 따라갔다.

 

그런데 잠시 후 A씨가 다른 남성에게 멱살을 붙잡혀 끌려오는 모습이 포착됐다. A씨 옆에서 걷다 불법 촬영을 눈치챈 한 시민이 곧장 그를 따라가 붙잡은 것이다.

 

이후 시민은 역무원에게 신고를 하기 위해 이 남성을 데리고 지하철역 계단을 내려가려 했다. 하지만 A씨가 저항하면서 몸싸움으로까지 번졌고, 이를 목격한 역무원의 신고로 경찰이 출동했다.

 

처음에 A씨는 범행을 부인했지만, 경찰관이 끈질기게 추궁하자 “몇 장 촬영했다”고 시인했다. 확인 결과 A씨의 휴대 전화 속에서 수백 개의 추가 불법 촬영물이 발견됐다.

 

경찰은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고, 검거에 도움을 준 시민에게는 신고 포상금을 지급했다.


김수연 기자 sooya@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