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현대차그룹, 유럽 2위 車시장 英서 판매 ‘가속질주’

입력 : 2024-07-10 20:50:17 수정 : 2024-07-10 20:50:1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친환경차·현지 맞춤 전략 주효
상반기 판매 10만7326대 달해
역대 최대 年 20만대 판매 기대

현대자동차그룹이 친환경차와 현지 맞춤 전략을 앞세워 유럽 2위 자동차 시장인 영국에서 지난해 역대 최고 성적을 달성한 데 이어 올해도 최대 실적을 이어가고 있다.

10일 영국자동차공업협회(SMMT)에 따르면 현대차·기아·제네시스는 영국 자동차(승용 기준) 시장에서 올해 상반기 합산 10만7326대를 판매하며 전년 동기 대비 판매량이 1.3% 늘어났다.

사진=연합뉴스

현대차그룹 세 브랜드는 지난해에도 역대 연간 최대인 19만6239대를 판매했다. 현대차그룹은 이대로라면 올해 연간 20만대 판매 달성도 가능할 것으로 보고 있다.

현대차그룹의 영국 시장 점유율은 올해 1∼6월 기준 10.66%다. 2022년(11.25%)과 2023년(10.31%)에 이어 3년 연속 점유율 10%를 넘긴 것이다.

브랜드별로 보면 현대차는 올해 1∼6월 4만6404대를 판매해 48개 이상의 브랜드가 경쟁하는 영국 시장에서 9위에 올랐다. 같은 기간 기아는 6만366대를 판매해 4위를 차지했고, 제네시스는 556대 판매로 39위를 기록했다.

현대차그룹은 친환경차를 중심으로 빠르게 시장이 재편되고 있는 영국에서 다양한 전기차(BEV), 하이브리드(HEV), 플러그인하이브리드(PHEV)의 친환경 제품군을 운영하며 판매량을 확대하고 있다. 올해 1∼6월 영국 자동차 시장에서 판매된 100만6763대 중 친환경차가 차지하는 비중은 38.4%(38만6456대)로, 지난해 36.5%에서 확대됐다.

현지 고객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한 맞춤형 활동도 이어가고 있다. 현대차그룹은 11∼14일 현지에서 열리는 영국 최대 자동차 축제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에 참가해 GV60 마그마 콘셉트 등이 주행하는 모습을 세계 처음으로 공개할 예정이다.


백소용 기자 swinia@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