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베르디·푸치니 작품 1000원에 즐겨요”

입력 : 2024-07-09 21:30:00 수정 : 2024-07-09 20:10:3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8월 16일 세종문화회관서
오페라 갈라 콘서트 개최

위대한 오페라 작곡가 베르디와 푸치니의 작품을 1000원에 관람할 수 있는 공연이 열린다. 세종문화회관은 다음 달 16일 베르디와 푸치니의 대표작들을 만날 수 있는 오페라 갈라 콘서트(포스터)를 개최한다.

관람객이 1000원에서 1만원까지 직접 결정해 예매하는 ‘관람료 선택제’를 도입했다. 고품격 공연을 시민 누구나 부담 없이 즐기도록 하겠다는 목적이다.

공연 1부에는 베르디의 대표작 ‘리골레토’와 ‘라 트라비아타’의 주요 아리아, ‘아이다’의 개선행진곡 등이 연주된다. 2부에서는 푸치니의 ‘라 보엠’, ‘토스카’, ‘투란도트’의 아리아와 듀엣곡 등을 감상할 수 있다.

클래식 대중화에 앞장서는 크로스오버 사중창 그룹 포레스텔라의 테너 조민규가 해설자로 나선다. 지휘는 정치용 한국예술종합학교 음악원 명예교수가 맡아 경기필하모닉오케스트라와 호흡을 맞춘다. 독일 쾰른국제음악콩쿠르를 우승한 소프라노 이혜진, 제네바국제콩쿠르 1위 없는 3위를 수상한 테너 김승직이 무대에 오른다.

안호상 세종문화회관 사장은 “세종문화회관은 서울 시민 누구나 부담 없이 고품격 공연을 즐길 수 있도록 문화예술의 행복한 동행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강은 선임기자 kelee@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