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헥토헬스케어, 체지방 감소 유산균 인체적용시험 결과 국제학술지 게재

입력 : 2024-07-09 09:36:19 수정 : 2024-07-09 09:36:1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헥토헬스케어는 자체 개발한 인체유래 프로바이오틱스 포뮬러 ‘BN-202M’이 체지방 감소에 도움을 준다는 연구 결과를 영양연구 분야의 권위있는 SCI(과학기술논문인용색인)급 국제 학술지 ‘뉴트리언츠(Nutrients)’에 등재했다고 9일 밝혔다.

 

 

헥토헬스케어와 학계 전문가로 구성된 연구팀은 총 150명의 과체중 성인을 대상으로 12주 동안 시험한 결과, ‘BN-202M’을 섭취한 그룹의 체지방 비율(%)과 체지방량(kg)이 대조군 대비 유의하게 감소한 것을 확인했다. 체중과 BMI 역시 ‘BN-202M’ 섭취 그룹 내에서만 유의미한 변화가 나타났다.

 

‘BN-202M’의 꾸준한 섭취는 지방 대사를 조절해 지방세포 분화를 억제하고, 지방 조직 및 세포 크기의 감소에 영향을 미쳤다. 특히 12주 후 장내 유익균 ‘아커만시아 뮤시니필라(Akkermansia muciniphila)’가 유의하게 증가한 것을 확인했다. 아커만시아 뮤시니필라는 국내 제약바이오업계에서 차세대 프로바이오틱스로 주목받고 있는 장내 미생물이다.

 

헥토헬스케어 관계자는 "이번 연구는 BN-202M이 체지방 감소에 미치는 영향 및 안전성을 확인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며 "프로바이오틱스가 비만 관리에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음을 시사한다"고 말했다.


김경호 기자 stillcu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