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亞 크루즈산업 발전 방안 제주서 사흘간 머리 맞대

입력 : 2024-07-09 05:00:00 수정 : 2024-07-08 18:29:0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10일부터 ‘제주국제크루즈포럼’
글로벌 선사·여행업계 등 참여

제11회 제주국제크루즈포럼이 10일부터 12일까지 메종글래드 제주에서 열린다.

8일 제주도에 따르면 도와 해양수산부가 주최하고 제주관광공사가 주관하는 이번 포럼은 국제 크루즈선사, 여행사, 국내외 주요 기항지 관계자들이 모여 동북아 크루즈산업 발전방안을 논의하는 자리다.

 

올해 포럼에는 MSC크루즈, 로열캐리비언그룹, 홀란드아메리카크룹, MOL크루즈, 코스타크루즈 등 글로벌 주요 선사들이 참여한다. 또한 일본, 중국, 대만, 싱가포르, 홍콩, 필리핀 등 각국 관광청 관계자와 국내외 크루즈 관련 여행사, 도내 관광업계 등도 참석한다. 크루즈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과 아시아 크루즈산업의 안정적 재도약 방안 모색을 위해 국제크루즈선사협회(CLIA) 조엘 카츠, 아시아크루즈리더스네트워크(ACLN) 임복순 사무총장 등 크루즈 전문가들이 참여해 의견을 나눈다.

포럼의 주요 행사로 아시아 크루즈 어워즈가 있다. 아시아 크루즈산업 발전에 기여한 선사와 기관에 크루즈선·모항지·기항지별 수상과 특별공로상이 수여된다. 또한 아시아 크루즈산업 활성화를 위한 전문가 세션과 함께 부대행사로 크루즈여행사와 도내 관광·제조판매 업체 간 비즈니스 상담회도 진행된다.


제주=임성준 기자 jun2580@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