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번엔 서울역서 80대 운전자가…행인 2명 치고, 벽 들이받은 후 멈춰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7-06 15:12:05 수정 : 2024-07-06 15:12:0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행인 2명 병원 이송…생명엔 지장 없어

‘시청역 참사’ 여파가 가시기도 전에 또다시 고령의 운전자가 인도의 행인을 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경찰에 따르면 6일 오전 9시 20분 서울 용산구 서계동 한 주유소 앞에서 80대 남성 A씨가 몰던 경차가 행인 2명을 들이받았다. A씨가 몰던 차는 서울역에서 남영역 방향으로 가는 편도 3차선 도로 3차로에서 주유소 앞 인도 쪽으로 방향을 틀어 행인 1명을 쳤다. 이어 20m 안팎을 이동해 또 다른 행인 1명을 친 뒤 근처 벽을 들이받고 멈췄다.

 

서울 용산구 서계동 차량 사고 현장. 폐쇄회로(CC)TV 캡처

차에 치인 행인 2명은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가 난 곳은 공항철도 서울역 맞은편이다. A씨가 운전한 차에는 2명이 동승하고 있었으며 A씨는 음주 상태는 아니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A씨를 교통사고처리특례법상 치상 혐의로 입건하고, A씨 차량이 주유소로 들어가려다 사고가 났는지 여부 등 자세한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정진수 기자 je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