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삼성전자 2분기 영업이익 10.4조 ‘깜짝 실적’…전년 대비 1452%↑

, 이슈팀

입력 : 2024-07-05 09:19:13 수정 : 2024-07-05 09:35:3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매출 74조원, 영업이익 10조4000억원 잠정 공시

삼성전자가 올해 2분기 10조4000억원의 영업이익을 내며 ‘어닝 서프라이즈’(깜짝 실적)을 기록했다. 인공지능(AI) 시장 확대에 따른 메모리 반도체 수요 회복과 가격 상승 등 반도체 부문 실적 개선이 전체 실적 상승을 견인한 것으로 분석된다.

 

서울 삼성전자 서초사옥의 모습. 연합뉴스

삼성전자는 올해 2분기 매출이 74조원, 영업이익은 10조4000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5일 공시했다. 매출은 작년 동기 대비 23.31%, 영업이익은 1452.2% 증가했다. 이는 8조원 수준을 점쳤던 시장 기대치를 크게 웃도는 실적이다.

 

앞서 연합인포맥스가 최근 1개월 내 보고서를 낸 증권사 15곳의 컨센서스(실적 전망치)를 집계한 결과, 삼성전자의 2분기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6685억원) 대비 12배인 8조2680억원,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3.14% 증가한 73조8892억원으로 각각 예측됐다.

 

삼성전자 분기 영업이익이 10조원을 넘은 것은 2022년 3분기(10조8520억원) 이후 처음이다. 이는 지난해 연간 영업이익(6조5700억원)도 훌쩍 뛰어넘은 수치다. 

 

D램과 낸드의 평균판매단가(ASP) 상승으로 메모리 반도체 실적이 크게 개선된 것이 실정 상승을 이끈 것으로 분석된다. 삼성전자는 잠정 실적인 만큼 이날 부문별 실적은 공개하지 않았다. 사업부문별 세부 실적은 이달 말 분기 실적발표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앞서 1분기에는 DS부문에서 1조9100억원의 영업이익을 내며 2022년 4분기 이후 5분기 만에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삼성전자가 올해 엔비디아로부터 5세대 HBM(고대역폭메모리)인 HBM3E 퀄테스트(품질 검증)에 통과할 수 있을지 여부에도 시장의 관심이 쏠린다. 삼성전자는 AI칩 선두주자인 미국 반도체 기업 엔비디아의 AI 가속기에 탑재할 HBM3(4세대)와 HBM3E(5세대) 제품의 엔비디아 퀄테스트를 수개월째 진행 중이다.

 

SK하이닉스가 엔비디아에 사실상 독점 공급하고 있는 가운데 삼성전자의 엔비디아 HBM 납품이 성사될 경우 삼성전자는 AI반도체 랠리에 올라타며 새 모멘텀을 얻게 될 전망이다. AI 시장 확대로 HBM이 D램 시장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갈수록 커지고 있어서다. 


이현미 기자 engine@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