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민주당, 법사위·과방위원장 후보에 정청래·최민희 지명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6-07 19:23:53 수정 : 2024-06-07 19:23:5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11개 상임위원장 후보 등 명단 제출
“국힘 보이콧 이어지면 10일 본회의 개최 추진”

더불어민주당이 국회 원 구성 법정시한인 7일 법제사법위원장 후보에 4선 정청래 최고위원,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장 후보에 재선 최민희 의원 등 11개 상임위원장 후보와 위원 명단을 제출했다. 법사위·운영위·과방위원장 줄다리기를 이어오던 국민의힘은 명단 제출을 거부한 상태다. 민주당은 10일 본회의를 열어 최소한 이들 11개 상임위에 대한 표결 절차를 단독으로라도 밟는단 방침이다.

 

더불어민주당 정청래 의원(왼쪽)과 최민희 의원. 뉴시스

박성준 원내수석부대표와 노종면 원내대변인은 이날 국회 의사과에 총 18개 상임위 중 의석 수 비율에 따라 자당 몫인 11개 상임위에 대한 위원장 후보와 위원 명단을 제출했다.

 

민주당이 강공을 예고하며 일찍부터 확보 의사를 밝힌 법사위원장과 과방위원장 후보에 강경 성향인 정 최고위원과 최 의원을 배치했다. 운영위원장 후보로는 박찬대 원내대표를 지명했다.  

 

나머지 교육위원장 후보는 김영호 의원, 행정안전위원장 후보에 신정훈 의원, 문화체육관광위원장 후보로 전재수 의원,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장 후보로 어기구 의원, 보건복지위원장 후보로 박주민 의원, 국토교통위원장 후보에는 맹성규 의원이 추천됐다. 예산결산특별위원장 후보로는 박정 의원이 지명됐다. 

 

박 원내수석부대표는 이날 기자들을 만나 “여당이 (원 구성 일정을) 보이콧한 상황에서 우리는 명단을 제출할 수밖에 없고 11개 상임위에 대한 것은 일정대로 추진하겠다고 (국민의힘 측에) 말했다”고 전했다. 

 

민주당 측은 국민의힘에 원 구성 협상을 위한 주말 회동도 제안한 상태지만 실제 실마리를 찾을지는 미지수다. 박 원내수석부대표는 이와 관련해 “(국민의힘이) 만약 회동을 계속 보이콧하고 거부한다면 저희는 10일 국회법에 따라 상임위 전체를 처리해주기를 국회의장께 정중히 요청해드릴 예정”이라고 말했다.

 

민주당은 10일 본회의가 열릴 경우 이번에 명단을 제출한 11개 상임위원장 외에도 나머지 7개 위원장에 대해서도 단독 표결로 선출할 준비를 해놓고 있는 상황이다. 이미 국민의힘 몫으로 남겨둔 정무위 등 7개 상임위에도 위원장급 중진 의원들을 상임위원으로 배치해놓은 상태다.


김승환 기자 hwa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
  •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
  • 선미 '깜찍하게'
  • 나나 '미소 천사'
  • 장나라 '반가운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