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예탁원 “미국 증권 결제 주기 단축 안정적 이행”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6-05 15:23:43 수정 : 2024-06-05 15:23:4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현충일에도 결제업무 지원”

한국예탁결제원은 지난달 28일 시행된 미국 증권 시장의 결제 주기 단축을 안정적으로 이행했다고 5일 밝혔다.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로 지난달 28일부터 시행한 결제 주기 단축은 주식·ETF(상장지수펀드) 와 같은 미국 증권의 결제 시기를 종전 ‘거래일 2영업일 후’(T+2)에서 ‘거래일 다음 날’(T+1)로 변경하는 것이 골자다.

 

한국예탁결제원. 뉴시스

예탁결제원은 T+1일 결제를 차질없이 이행하기 위해 국내 증권회사 및 미국 증권시장 보관기관인 씨티은행 등과 협력하여 결제주기 단축에 대비해왔다고 설명했다. 특히, 결제주기 단축으로 인한 업무시간 축소 등에 적기 대응하기 위해 T+1일 결제 이행 초기 평일·휴일(토요일 포함)의 조기 근무체계를 가동하여 25개 증권사의 T+1일 결제를 차질없이 지원했다.

 

그 결과 T+1일 결제로 지난달 29일 결제된 5월 28일 거래의 매수·매도 결제건수 5만6000 건을 무리없이 처리했다. 결제금액은 23억 달러였다. 특히 지난달 29일은 T+2일 결제와 T+1일 결제가 공존한 날로 이날 이틀 치 결제금액은 36억 달러였다.

 

한국예탁결제원은 “T+1일 최초 거래일의 결제금액(매수+매도) 상위종목은 엔비디아, DIREXION DAILY SEMICONDUCTORS BULL 3X SHS ETF, GRANITESHARES 1.5X LONG NVDA DAILY ETF 순이었다”며 “국내에서는 공휴일이지만 미국에서는 영업일에 해당하는 6월 6일 현충일에도 미국 시장의 결제 지원을 위하여 조기 근무와 휴일 근무를 통해 평일과 동일하게 미국시장 결제업무를 지원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도형 기자 scope@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
  • 선미 '깜찍하게'
  • 나나 '미소 천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