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퇴근했다가 다시 출근… 간부급 경찰 허위로 초과근무 수당 탔다

관련이슈 이슈플러스

입력 : 2024-05-16 15:58:48 수정 : 2024-05-16 15:58:4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부산경찰청 제공]

부산경찰청은 초과 근무 수당을 허위로 타낸 A 경감을 자체 점검 중 적발했다고 16일 밝혔다.

부산시내 모 경찰서에서 계장으로 근무한 A 경감은 지난 4월 중순 관련 사실이 적발된 후 다른 경찰서로 징계성 인사 조처됐다.

경찰은 현재 A 경감에 대한 감찰 조사를 진행하면서 부정 수령액과 기간을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다.

부산경찰청에서는 이달 2일과 7일 복무 위반 점검 과정에서 업무 외 초과근무를 입력한 직원 5명을 적발하기도 했다.

이들은 퇴근 후 식사 등 사적인 일로 사무실을 나간 뒤 다시 들어와 초과근무 입력 시스템에 지문을 등록하다가 불시 단속에 걸렸다.

당시 적발된 경찰들도 모두 중간 관리자급인 경감이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여자)이이들 미연 '순백의 여신'
  • 전소니 '따뜻한 미소'
  • 천우희 '매력적인 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