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여성 10명 성폭행' 박병화, 수원 번화가로 이사왔다

입력 : 2024-05-16 06:17:24 수정 : 2024-05-16 14:16:3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박병화, 수원 최대 유흥가로 이사
이른바 ‘수원 발발이’로 불리던 연쇄성폭행범 박병화가 출소한 2022년 10월 31일, 그가 거주하던 경기 화성시의 한 원룸 주변을 경찰이 통제하고 있다. 연합뉴스

과거 경기 수원시 일대에서 여성 10명을 연쇄 성폭행한 일명 '수원 발발이' 박병화(41)가 출소 후 2년여간 화성시에 머물다 되돌아왔다.

 

15일 수원시와 경기남부경찰청 등에 따르면 경찰은 전날 오후 법무부 산하 수원보호관찰소로부터 '박병화 거주지 이전'을 통보받았다.

 

박병화가 수원시 팔달구 인계동 소재 20층짜리 오피스텔로 이사했다는 것이다. 해당 오피스텔은 20층 규모로, 총 251세대가 거주하고 있다.

 

주변에는 수원지역 최대 유흥가인 인계동 중심 상업지역(인계박스)과 지하철역, 대형마트 등 유동인구가 많은 시설이 들어서 있어 극심한 주민 반발이 예상된다.

 

앞서 박병화는 2002년 12월부터 2007년 10월까지 수원 권선·영통 일대 주거지에 침입해 20대 여성 10명을 성폭행한 혐의로 징역 15년형을 선고받고 2022년 10월 31일 만기 출소했다.

 

이후 화성시 봉담읍 수기리의 한 원룸에 거주해 왔다. 이곳은 수원대 후문과 약 200m, 수기초와 직선거리로 약 400m 떨어져 있는 곳이었다.

 

이 때문에 당시 화성시와 화성지역 정가, 주민들은 박병화 출소 당일부터 '퇴거 촉구' 기자회견과 집회를 잇따라 개최하는 등 격하게 반발했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조보아 '아름다운 미소'
  • 아이브 장원영 '빛나는 미모'
  •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