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우크라 찾은 블링컨, 기타리스트 변신

입력 : 2024-05-15 20:56:59 수정 : 2024-05-15 20:56:5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우크라이나를 방문한 토니 블링컨(가운데) 미 국무장관이 14일(현지시간) 키이우의 ‘바르만 딕탯’ 바에서 캐나다 출신 가수 닐 영의 1989년 히트곡 ‘자유로운 세상에서 록을 하자(Rockin’ in the Free World)’에 맞춰 기타를 연주하고 있다. 블링컨 장관은 지난달 미국 의회가 약 6개월간 표류했던 우크라이나 지원 예산 608억달러(83조원)를 통과시킨 뒤 미 각료급 고위 당국자로 처음 우크라이나를 찾았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조보아 '아름다운 미소'
  • 아이브 장원영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