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스포츠 브리핑] 조규성 1골 1도움… 덴마크 리그 12호골 외

입력 : 2024-05-13 21:00:00 수정 : 2024-05-13 21:09:2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조규성 1골1도움… 덴마크 리그 12호골 외

덴마크 프로축구 미트윌란 공격수 조규성(26·사진)이 1골 1도움으로 맹활약하며 소속팀에 승리를 안겼다. 조규성은 13일 덴마크 헤르닝의 MCH 아레나에서 열린 2023∼2024 덴마크 수페르리가 챔피언십 라운드 오르후스와 홈 경기에 선발 출전해 전반 24분 선제골을 넣는 팀의 득점에 모두 관여하며 2-1 승리를 이끌었다. 리그 2위 미트윌란(18승4무7패·승점 58)은 이날 승리로 선두 코펜하겐(승점 58)과 승점 차를 없앴으나, 골 득실에서 10점 뒤져 있다. 나란히 3경기씩 남겨 놓은 두 팀은 17일 맞대결을 갖는다. 리그 12호골을 작성한 조규성은 득점 공동 2위에 올랐다. 1위 안드리 구드욘센(륑뷔·13골)과 격차는 1골 차다.

 

세르비아 축구, 황인범 골에 팀 3연승

세르비아 프로축구 츠르베나 즈베즈다 황인범(27·사진)이 결승골을 터뜨리며 팀의 3연승 행진을 이끌었다. 즈베즈다는 13일 세르비아 베오그라드의 스타디온 라이코 미티치에서 열린 2023∼2024 세르비아 수페르리가 35라운드 홈경기에서 라드니츠키를 3-2로 꺾었다. 지난 3일 정규리그 조기 우승을 확정한 즈베즈다는 3연승을 달려 승점 90을 쌓았다. 중앙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한 황인범은 2-1로 앞서던 전반 35분 득점포를 신고했다. 전반 45분 실점 이후 경기는 그대로 즈베즈다의 3-2 승리로 끝나면서 황인범의 득점은 결승골이 됐다. 황인범은 이번 시즌 정규리그 5골 5도움을 기록해 두 자릿수 공격 포인트를 달성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민지 '볼하트 여신'
  • 뉴진스 민지 '볼하트 여신'
  • 하이키 휘서 '시크한 매력'
  • 뉴진스 해린 '시크한 손인사'
  • 트와이스 지효 '깜찍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