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한은, 말레이시아와 통화스와프 3년 연장… 5조 규모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5-13 14:40:21 수정 : 2024-05-13 14:40:2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한국은행은 말레이시아 중앙은행과 원·링깃 통화스와프 갱신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연장된 계약의 통화스와프 규모는 5조원(150억링깃)으로 기존 계약과 같다. 유효기간은 2027년 5월 12일까지다. 만기가 되면 양자 간 합의에 따라 연장할 수 있다.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오른쪽)와 라쉬드 압둘(Abdul Rasheed) 말레이시아 중앙은행 총재가 13일 스위스 바젤에서 통화스와프 갱신 계약을 체결한 뒤 악수를 하고 있다. 한국은행 제공

통화스와프란 외환위기 등 비상시에 상대국에 자국 통화를 맡기고 상대국 통화나 달러를 받을 수 있도록 하는 계약이다.

 

한은은 김중수 전 총재 재직 시절인 2013년 10월 말레이시아 중앙은행과 첫 통화스와프를 체결한 뒤 2017년과 2020년 두차례에 걸쳐 계약을 연장했다.

 

한은은 “이번 통화스와프 계약 체결은 양국 간 교역 촉진 및 금융 협력 강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미영 기자 mypar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하이키 휘서 '미소 천사'
  • 하이키 휘서 '미소 천사'
  • 에버글로우 아샤 '깜찍한 미소'
  • 뉴진스 민지 '볼하트 여신'
  • 하이키 휘서 '시크한 매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