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일 못한다” 동료 선원에 가혹행위… 살해 후 바다에 시신 유기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5-13 14:06:30 수정 : 2024-05-13 14:06:2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목포해경, 살인 및 시체유기 혐의 선장·선원 구속

전남 목포해양경찰서는 13일 동료 선원을 살해해 바다에 유기한 혐의(살인 및 시체유기)로 40대 선장 A씨와 시신 유기를 도운 선원 B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A씨 등은 지난달 30일 동료 선원 C씨를 폭행해 숨지게 하고, 이튿날 시신을 바다에 유기한 혐의를 받는다.

목포해양경찰서 전경. 뉴시스

이들은 일이 서툴다는 이유로 선박 청소용 호스로 C씨에게 해수를 쏘는 등 지난 3월부터 가혹행위를 반복한 것으로 조사됐다.

 

해경은 C씨가 실종된 정황을 토대로 수사에 착수, 살인 등 범죄 혐의점을 포착해 A씨 등을 긴급체포했다.

 

C씨의 시신은 아직까지 발견되지 않고 있다.

 

해경은 후속 조사를 마무리하는 대로 A씨와 B씨를 검찰에 송치할 방침이다.


목포=김선덕 기자 sdkim@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
  • (여자)이이들 미연 '순백의 여신'
  • 전소니 '따뜻한 미소'
  • 천우희 '매력적인 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