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황정음 “제발 OO이랑 결혼해줘”…SNS서 남편 불륜 저격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4-04-04 10:00:59 수정 : 2024-04-04 11:09:3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황정음. 뉴스1

 

이혼 소송 중인 배우 황정음이 남편인 전 프로 골퍼 이영돈의 불륜을 저격하는 글을 올렸다.

 

4일 황정음은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추녀야. 영돈이랑 제발 결혼해줘. 이혼만 해주고 방콕 가면 안 돼?”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해당 사진에는 한 여성의 SNS 글이 담겼는데, 이 여성은 “1박으로 방콕 간 사람은 나밖에 없을 거야. 그만큼 잊지 못할 여행이 됐다. OOO, 이영돈 고마워”라면서 “아무 생각 없이 다 때려치우고 여행만 다니고 싶다. 꿈 깨야지”라고 적었다.

 

황정음은 또 “제발 내 남편과 결혼해 주겠니? 내가 이리 올리는 이유 딱 하나, 가출한 영돈아 이혼 좀 해주고 태국 가”라고 덧붙였는데, 해당 게시물은 삭제된 상태다.

 

황정음은 2016년 프로 골퍼 겸 사업가인 이영돈과 결혼해 이듬해 첫째 아들을 낳았다.

 

이후 2020년에 이혼 조정 소식을 알렸는데, 철회 후 재결합해 2022년에 둘째 아들을 얻었다.

 

하지만 지난 2월 황정음의 소속사는 “황정음이 심사숙고 끝에 ‘더 이상 혼인을 유지하기 어렵다’는 결정을 내렸다”고 밝히며 이혼 소송 중임을 알렸다.

 

황정음은 SNS에 남편의 사진을 올리고 “이혼은 해주고 즐겼으면 해” 등의 글을 남기기도 했다.

 

이혼 소송 발표 후 황정음은 지난달 25일 공개된 ‘짠한형 신동엽’ 예고편에서 “골프가 싫다”고 말했는데, 이는 프로 골퍼 출신의 사업가인 남편을 겨냥한 것으로 보인다.

 

29일 첫 방송한 SBS 금토 드라마 ‘7인의 부활’ 제작 발표회에서는 “개인적인 일로 배우, 스태프, 감독님께 피해가 가지 않을까 죄송스럽다”며 “연기는 연기, 개인적인 일은 개인적인 일이다 보니 무슨 일이 있어도 접어두고 본업에 집중했다. (이혼과 연기를) 같이 생각하지 않고 열심히 본업을 끝마쳤다”고 밝히기도 했다.

 

또 30일 공개된 ‘SNL코리아 시즌5’ 5회에서는 “내가 생각해도 작품 보는 눈은 있는데 남자 보는 눈이 없는 것 같다”, “다른 거 피우는 것보다 담배 피우는 게 낫다” 등의 발언을 하며 화제를 모았다.


백진호 온라인 뉴스 기자 kpio9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다니엘 '심쿵 볼하트'
  • 뉴진스 다니엘 '심쿵 볼하트'
  •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제나 '깜찍하게'
  • 정은지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