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울진대게 명품 인정… 국가브랜드 대상 8년 연속 선정

입력 : 2024-04-03 16:26:22 수정 : 2024-04-03 16:31:3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전국의 소비자들로부터 가장 많은 사랑 받아
‘왕돌초 박달대게’, ‘홑게’ 타이틀 부착으로 품질보증 시행

경북 울진군은 3일 명품 울진대게가 농수축산물브랜드 부문에서 8년 연속 국가 브랜드 대상을 받았다고 밝혔다.

 

올해로 8년 연속 수상의 영예를 안은 ‘울진대게’는 해양수산 자원의 보고이며 수중 금강산이라 불리는 왕돌초 주변 해역에 서식하며, 맛과 품질이 뛰어나 소비자들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울진 명품 대게.

울진대게가 명품으로 인정 받을 수 있었던 것은 무엇보다 어업인들의 큰 노력이 있었기 때문이라는 평가를 받는다.

 

죽변항과 후포항 그리고 구산항에 선적을 둔 90여척의 대게 자망어업인들이 자발적으로 구성한 대게자망자율공동체는 대게어장 가꾸기와 바다 자원 보호를 통해 지속적인 노력을 해왔다.

 

대게 자원을 보호하기 위해 6~10월까지는 법적으로 대게 조업을 금지하고 있고, 조업이 가능한 11월에도 추가로 조업을 금지하는 자율금어기를 지정해 20년 동안 유지해 오고 있다.

 

특히 울진대게 자원보호를 위해 전국에서 유일하게 어업인 자율관리로 1일 1척 위판량을 제한하는 ‘연안어업대게 TAC제도’를 시행하고 있는 한편 대게 조업이 끝나는 5월에는 대게 서식처 환경 회복을 위해 조업 중에 분실되거나 방치된 폐어망을 일제 수거하는 정화 작업을 펼치고 있다.

 

어업인들의 노력에 이어 경북도와 울진군에서도 암컷 대게의 산란과 산란환경을 조성하는 대게 보육초(대게 인공어초)를 인위적으로 조성하는 등 다양한 노력을 펼치고 있다.  

 

군은 명품대게가 잘 자랄 수 있는 환경조성과 함께 소비자들에게 신뢰를 줄 수 있도록 품질보증제 실시하고 있다.

울진군은 3일 명품 울진대게가 농수축산물브랜드 부문에서 8년 연속 국가 브랜드 대상을 받은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오른쪽 세 번째 손병복 울진군수). 울진군 제공

지난 2월 22~25일까지 울진 후포항 왕돌초광장 일원에서 개최된 ‘2024 울진대게와 붉은대게 축제’에서는 울진대게 중 품질이 우수한 박달대게와 홑게에 ‘왕돌초 박달대게’‘왕돌초 홑게’가 인쇄된 타이를 대게 집게다리에 부착, 다른 대게와 차별화하는 등 소비자들이 믿고 찾을 수 있도록 해 호응을 얻었다.

 

왕돌초 박달대게와 홑게 품질보증제도는 생산자 단체인 대게자망자율관리공동체(위원장 임기봉, 오정환)에서 수협 위판 단계부터 엄격한 품질 검증 및 관리를 통해 진행되고 있으며, 대게 축제가 끝난 이후에도 연중 진행된다.

 

손병복 울진군수는 “어업인들이 자율적으로 지키고 가꾸어 온 결실이 울진대게 연속 8회 국가브랜드 대상 수상을 가능하게 했다”며 “울진대게의 우수성과 브랜드 가치를 지속적으로 홍보하는데 힘써 어업인들이 그 명성을 이어가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울진=이영균 기자 lyg0203@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여신 미모'
  • 에스파 카리나 '여신 미모'
  • 블랙핑크 로제 '여신의 볼하트'
  • 루셈블 현진 '강렬한 카리스마'
  • 박은빈 '반가운 손 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