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서울시교육청, '현주엽 논란' 휘문고 감사 착수 결정

입력 : 2024-04-02 13:31:43 수정 : 2024-04-02 15:13:3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일부 학부모 "감독업무 소홀·자녀 농구부 개입" 주장

서울시교육청이 현주엽 휘문고 농구부 감독이 업무를 소홀히 한 의혹과 관련해 이르면 이번 달 감사에 착수하기로 했다.

 

2일 서울시교육청은 "(휘문고에 대한) 특별 장학을 실시했고, (현 감독과 관련된) 여러 의혹에 대해 정식 감사에 착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현주엽. 연합뉴스

앞서 현 감독이 '먹방' 촬영 등 방송활동을 이유로 감독 일을 소홀히 했고, 자신의 고교 선배를 보조 코치로 선임해 수련을 맡도록 하는 등 업무를 제대로 하지 않았다는 주장이 지난달 학부모로부터 제기됐다.

 

일부 학부모는 현 감독이 자기 아들 2명이 소속된 휘문중 농구부 업무에 개입하려 했다는 의혹도 제기했다.

 

학부모들의 탄원서가 접수되자 서울시교육청은 이달 휘문고에 대한 특별 장학을 실시했다.

 

'특별 장학'은 학생 교육활동 보호 차원에서 교육청의 관련 팀이 학교를 하루 이틀 가서 사실관계 파악을 하고 지도하는 것을 말한다.

 

'감사'는 서울시교육청 감사관실에서 실시하며, 위법 사항이 있는지 판단한 후 징계 등 처분을 요구할 수 있다.

 

감사에 착수했다는 것은 서울시교육청이 사안의 중대성이 좀 더 커졌다고 보고 있다는 얘기다.

 

서울시교육청 관계자는 "감사를 통해서 좀 더 구체적인 정황을 발견한다면 조처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는 현주엽 감독 측의 입장을 듣기 위해 여러 차례 통화를 시도했으나 연락이 닿지 않았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다니엘 '심쿵 볼하트'
  • 뉴진스 다니엘 '심쿵 볼하트'
  •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제나 '깜찍하게'
  • 정은지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