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나경원 “한동훈 보다 차은우가 잘 생겨…양심은 있다”

입력 : 2024-04-02 07:00:00 수정 : 2024-04-02 06:40:5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추미애 "이재명, 차은우 보다 잘 생겼다"
지난달 30일 공개된 쿠팡플레이 ‘SNL 코리아5’의 ‘맑눈광이 간다’ 코너에 출연한 나경원 국민의힘 서울 동작을 후보. 유튜브 갈무리

나경원 국민의힘 서울 동작구을 후보가 가수 겸 배우 차은우와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의 외모 비교 질문에 "내가 그래도 양심은 있다"며 차은우를 택해 눈길을 끌고 있다.

 

그는 지난달 30일 공개된 쿠팡플레이 코미디 쇼 SNL 코리아의 '맑눈광이 간다' 코너에 출연해 이같이 말했다.

 

나 후보는 '이재명과 한동훈 중 더 잘생긴 사람은 누구냐'는 질문에 "그건 비교 대상이 안 된다"며 "당연히 한동훈"이라고 답했다.

 

이어 한 위원장과 조국 조국혁신당 대표의 외모를 묻는 말에는 "조국은 학교 다닐 때 동기였다"며 "법대 킹카 몇 명 있었는데, 우리 남편도 킹카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조국보다 한동훈이 젊으니 나는 한동훈 선택한다"고 덧붙였다.

 

한 위원장과 차은우의 외모 비교 질문을 받자 "한동훈보다 차은우가 잘생겼다. 내가 그래도 양심은 있다"며 "민주당 의원들이 '이재명 vs 차은우' 하는데 전부 다 이재명을 (선택)했지 않냐. 친명을 해도 좀 양심껏 해야 하는 거 아닌가"라고 꼬집었다.

 

한편 민주당 경기 하남갑 후보인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은 "정치인, 리더로서의 이재명은 국민이 바라는 바를 마음에 담아서 우러나오고, 그게 읽히니까 멋져 보인다"고 말했다.

 

추 후보는 지난달 23일 공개된 쿠팡플레이 코미디쇼 'SNL코리아' 시즌 5의 '맑눈광이 간다' 코너에 출연해 '이재명 대표와 배우 차은우 중 누가 더 잘생겼느냐'는 질문에 "이재명"이라고 답했다.

 

그는 "배우 하는 분들은 외모적으로 훨씬 잘 생겼지만 그것은 어떤 누구의 인생을 묘사하는 것"이라고 답했다. '나경원 국민의힘 서울 동작을 후보와 자신 중 더 예쁜 사람은 누구냐'는 질문에는 망설임 없이 "나경원씨"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외모 경쟁을 하기보다는 정말 바른 정치인으로서 그런 건 얼마든지 양보하고 싶다. 더 예뻐지세요"라고 전했다.

 

추 후보는 또 '윤석열 정부 탄생시킨 찐(진짜) 공식은 체급 키워준 추미애 대 검찰총장으로 임명한 문재인'이라는 질문에 곤란한 듯 웃음을 지으며 그건 뭐 정직해야지. 2번(문재인)"이라고 답했다.

 

그는 "한 6단계를 건너뛰어서 제대로 검증하지 않고 서울중앙지검장으로 임명했고, 검찰총장으로 발탁했다"며 "(윤 대통령은) 검찰총장으로서 막강한 권한을 본인의 정치 발판으로 활용했다. 그런 점에서 중대한 책임이 있을 수밖에 없지 않느냐"고 지적했다.

 

윤 대통령을 겨냥한 작심 비판도 쏟아냈다. 추 후보는 '이재명 대표는 누구 죽빵을 날리고 (얼굴을 때리고) 싶은 걸까'라는 질문에 "빵 대신 술을 드셔서 헛배가 잔뜩 부르신 분. 그래서 아침에 제대로 일어나지 못하시는 분. 열차를 타면 다리를 모으지 못하고 쫙 벌리거나 반대편 의자에 다리를 걸치시는 분"이라고 했다.

 

이에 사회자가 영상 편지를 요청하자 "아침에 일어나기 힘드시죠. 피곤하실 거다. 그만 내려오시죠"라고 했다. 그러면서 "노후의 삶도 중요하지 않냐. 사랑하는 여보와 함께 체리따봉도 이렇게 힘이 빠지면 꺾어지는 것"이라고 말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제나 '깜찍하게'
  • 정은지 '해맑은 미소'
  • 에스파 카리나 '여신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