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조해진 “尹, 무릎 꿇고 사과하라” 발언에…조국 "엄살·읍소 작전. 국민의힘이 승리하면 나라 망해”

입력 : 2024-04-01 00:03:00 수정 : 2024-03-31 20:09:5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조국 “윤 정부는 사과, 감잣값 세계 1위로 만들어”
조해진 “이재명 정권, 文정권보다 더 흉악할 것”
“마지막 호소. 尹정부 일할 기회 달라” 지지 호소

조국혁신당 조국 대표가 31일 “이번 총선에서 국민의힘이 승리하면 나라가 망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국 조국혁신당 대표가 30일 오후 광주 서구 풍암호수공원을 찾아 지지자들의 응원에 화답하고 있다. 광주=뉴시스

 

조 대표는 이날 오후 부산 남구 대연동 대연혁신지구 복합상가 앞 광장에서 열린 ‘부산 시민과 함께’ 행사에서 국민의힘 조해진(김해을) 후보의 “이대로 가면 국힘 참패다, 나라가 망한다. 윤석열 대통령이 무릎 꿇고 사죄해야 한다”는 발언에 대해 이렇게 말했다. 총선 국면에서 국민의힘 후보 중에 윤 대통령에게 공개적으로 사과를 요구한 것은 조 의원이 처음이다.

 

조 대표는 “조 의원의 발언은 엄살이며 힘을 모아달라는 읍소 작전”이라며 “지난 2년간 볼 만큼 보고 겪을 만큼 겪지 않았느냐. 다시 힘을 모아주면 안 된다”고 말했다.

 

조국 조국혁신당 대표가 30일 오후 광주 서구 풍암호수공원에서 시민들과 사진을 찍고 있다.광주=연합뉴스

 

그는 “윤 대통령뿐만 아니라 김건희 여사도 함께 무릎을 꿇어야 한다”며 “윤석열 정부는 사과, 감잣값을 세계 1위로 만들어놨는데 이제 심판해 원위치시켜야 한다”고 했다.

 

앞서 조 의원은 이날 윤석열 대통령을 향해 “국민을 실망시킨 것, 국민을 분노하게 한 것을 사과해야 한다. 당을 분열시킨 것에 대해 당원에게 사과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조국 조국혁신당 대표가 30일 오후 광주 서구 풍암호수공원에 마련된 기자회견 장소로 이동하고 있다.광주=연합뉴스

 

3선의 조 의원은 국회 소통관에서 ‘시국기자회견’을 열고 “이대로 가면 국민의힘 참패고, 대한민국은 망한다. 그러나 아직 살길이 있다. 윤 대통령이 국민에게 무릎 꿇는 것”이라며 이렇게 말했다.

 

조 의원은 “(윤 대통령이) 오만과 독선으로 불통의 모습을 보인 것, 정치를 파당적으로 한 것, 인사를 배타적으로 한 것, 국정과제에 혼란을 초래하고 무기력한 모습을 보인 것을 사과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또 “대통령실과 내각은 즉각 총사퇴해 대통령에게 국정 쇄신의 기회를 줘야 한다”며 “만약 총선에서 지면 누가 시키지 않아도 모두 사의를 표명할 것이라고 본다. 그때 하는 것은 의미 없고 무책임하다”고 말했다.

 

조 의원은 “나를 포함해 당 소속 의원들은 민심을 대변하지 못한 것을 사죄해야 한다”며 “한동훈 위원장과 우리 당 후보들은 총선에서 지면 그에 대해 책임질 것을 지금 선언해야 한다”고 언급했다.

 

조해진 의원. 연합뉴스

 

특히 “우리 당이 원내 1당을 얻지 못하면, 국민의 불신임과 심판에 대한 책임을 지고 모든 당선자가 22대 국회 임기 시작과 동시에 의원직을 총사퇴할 것을 지금 선언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조 의원은 그러면서 “이재명 정권은 문재인 정권보다 더 흉악한 정권이 될 것”이라며 “나라 망한 뒤에 후회해도 소용없다”고 호소했다.

 

이어 “지난 4년의 국회와 정치가 좋으면 또 민주당 찍으라. 박근혜 끌어내리고 문재인에게 맡겼더니 나라가 잘됐다고 생각하면 밤낮 ‘탄핵, 탄핵’ 거리는 이재명·조국 패거리에게 표를 주라”며 “그게 아니라면 선택은 하나, 국민의힘 뿐”이라고 강조했다.

 

조 의원은 “마지막으로 국민께 호소한다. 윤석열 정부에게 일할 기회를 달라”며 “그래 놓고 못 하면 심판하든 탄핵하든 마음대로 하라”고 덧붙였다.


김경호 기자 stillcu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다니엘 '심쿵 볼하트'
  • 뉴진스 다니엘 '심쿵 볼하트'
  •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제나 '깜찍하게'
  • 정은지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