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故 최진영, 오늘(29일) 14주기…영원히 그리운 ‘우리의 SKY’

입력 : 2024-03-29 10:14:49 수정 : 2024-03-29 10:14:4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故 최진영의 묘소. 뉴스1

 

가수 겸 배우 고(故) 최진영이 사망 14주기를 맞았다.

 

최진영은 지난 2010년 3월29일 자택에서 숨을 거뒀다. 향년 40세.

 

누나이자 톱 연기자인 고 최진실이 1년 6개월 먼저 사망한 뒤 연예계 활동을 중단했던 최진영은 우울증에 시달린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이른 나이에 세상을 떠나 많은 이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최진영은 1990년 영화 '그래 가끔 하늘을 보자'로 데뷔, 1993년 MBC '우리들의 천국'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1999년에는 SKY란 예명으로 가수 활동을 시작, '영원' 등의 히트곡을 남기며 배우뿐만 아니라 가수로서도 재능을 펼쳤다.

 

한편 최진실 최진영 남매는 경기도 양평군 갑산공원 묘원에서 나란히 영면에 들었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정은지 '해맑은 미소'
  • 정은지 '해맑은 미소'
  • 에스파 카리나 '여신 미모'
  • 블랙핑크 로제 '여신의 볼하트'
  • 루셈블 현진 '강렬한 카리스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