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아침 기온 대부분 영하권…내륙·강원산지 안개 주의

입력 : 2024-02-26 20:05:37 수정 : 2024-02-26 20:05:3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화요일인 27일은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은 가운데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 제주도는 대체로 흐리겠다.

강원 영동과 경북 북동 산지, 경북 동해안은 새벽까지, 제주도는 새벽부터 낮 사이 비 또는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눈과 비가 그치고 쌀쌀한 아침기온을 보인 지난 23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두터운 옷을 입은 시민이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26∼27일 이틀간 예상 적설량은 강원산지 1∼5㎝, 강원 동해안, 제주도 산지(27일) 1∼3㎝, 경북 북동 산지, 경북 동해안 1㎝ 안팎이다. 예상 강수량은 강원 산지, 강원 동해안, 경북 북동 산지, 경북 동해안, 제주도(27일) 5㎜ 미만이다.

일부 경북 내륙과 울산에는 0.1㎜ 미만의 빗방울이 떨어지거나 0.1㎝ 미만의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4∼4도, 낮 최고기온은 3∼12도로 예보됐다.

28일까지 아침 기온이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0도 이하(경기 북부와 강원내륙, 경북내륙 -5도 이하, 강원산지는 -10도 이하)로 낮아 춥겠다.

오전까지 강원 산지에 낮은 구름이 유입돼 가시거리 200m 미만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고, 이른 새벽부터 아침 사이 내륙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골짜기 주변과 터널 입·출구 등에서는 차량 운행 시 감속 운행해 추돌 사고 등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최근 비 또는 눈이 내리는 지역과 안개가 끼는 지역에서는 낮은 기온으로 인해 빙판길과 도로 살얼음이 나타나는 곳이 많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남해 동부 해상과 동해 남부 앞바다, 제주도 남쪽 먼바다에는 새벽부터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매우 높게 일겠으니 항해하는 선박은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1.0∼3.0m, 서해 앞바다에서 0.5∼1.5m, 남해 앞바다에서 0.5∼3.0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1.5∼3.5m, 서해 0.5∼2.0m, 남해 1.0∼3.0m로 예측된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
  • 조보아 '아름다운 미소'
  • 아이브 장원영 '빛나는 미모'
  • 트리플에스 지우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