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황보라, 시아버지 김용건과 산부인과 동행… “하정우가 잘해줘”

입력 : 2024-02-13 17:39:33 수정 : 2024-02-13 17:39:3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TV조선 예능프로그램 ‘조선의 사랑꾼’

 

배우 황보라가 시아버지 김용건과 함께 산부인과를 동행한 가운데, 시댁 식구에 대한 무한 애정을 과시했다.

 

12일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조선의 사랑꾼’ 방송 말미에는 예비 엄마 황보라와 시아버지 김용건이 등장한 예고 영상이 전파를 탔다.

 

공개된 예고편 영상 속 황보라는 임신 22주 차임을 밝히며 “배가 진짜 많이 나왔다”고 D라인을 공개했다. 앞서 그는 2022년 10년 열애 끝에 결혼에 골인, 이후 난임을 밝히며 시험관 시술 4차 시도 끝에 지난해 임신 소식을 전했다.

사진=TV조선 예능프로그램 ‘조선의 사랑꾼’

 

이어 황보라는 오덕이(태명)의 정밀 초음파 검사 진행을 위해 시아버지 김용건과 함께 산부인과를 방문했다. 김용건은 직접 준비해온 꽃다발을 황보라에게 건네며 며느리에 대한 깊은 애정을 드러냈다.

 

이후 김용건은 첫 손주를 눈으로 확인한 순간 감격한 모습을 보였다. 

 

내친김에 김용건은 첫 손주 옷 쇼핑까지 나서며 “아직 성별 모르니까 남자 옷, 여자 옷 다 사라. 아깝지 않다. 뭐든지 해주고 싶다”며 후한 인심을 보였다.

 

쇼핑이 끝난 뒤 황보라와 김용건은 식당으로 자리를 옮겨 대화를 나눴다. 그는 “시아주버님(하정우)이 요즘 너무 잘해주신다”고 말하자 김용건은 “하정우에 대한 정보는 며느리를 통해 다 나온다”고 흐뭇해했다.

 

그러면서 김용건은 “같이 식구가 됐으니 얼마나 좋으냐. 행복하자”며 무한 애정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유혜지 온라인 뉴스 기자 hyehye0925@seq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
  • 르세라핌 카즈하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