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울진군, ‘첫만남이용권’ 지원 확대…지원금 최대 300만원으로 인상

입력 : 2024-02-13 16:19:06 수정 : 2024-02-13 16:19:0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첫째아 200만원, 둘째아 이상은 300만원 포인트 지급

경북 울진군은 생애 초기 아동 양육에 따른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첫만남이용권’ 지원 금액을 최대 300만 원으로 인상한다고 13일 밝혔다.

 

지난해까지는 출생 순위와 상관없이 출생 아동 1인당 200만 원의 이용권이 지급됐지만 올해부터는 첫째아 200만 원, 둘째아 이상은 300만 원의 포인트가 지급된다.

 

손병복 울진군수

첫만남이용권은 아동의 주민등록상 주소지 읍·면사무소에서 방문 신청하거나, 복지로 또는 정부24를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다.

 

아동의 출생일로부터 1년 이내에 신청해야 한다.

 

지급한 포인트는 유흥업종, 사행업종, 레저업종 등 지급목적을 벗어난 업종 이외 다양한 곳에서 쓸 수 있다. 

 

아동의 출생일로부터 1년 이내까지만 사용이 가능하다.

 

손병복 울진군수는 “첫만남이용권 지원 확대가 출생 초기의 양육 부담 완화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며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울진군을 만들기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방안을 모색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울진=이영균 기자 lyg0203@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수주 '청순 매력'
  • 홍수주 '청순 매력'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