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주시, 설 명절에도 2025 APEC 경주 유치 열띤 홍보전

입력 : 2024-02-12 21:03:00 수정 : 2024-02-12 20:27:1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상점가 포스터 배부 및 귀성객 맞이 유치 홍보

경북 경주시가 오는 2025년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유치에 총력전을 펼치고 있는 가운데 설 명절 연휴에도 ‘2025 APEC 정상회의 경주 유치’를 위한 열띤 홍보 활동을 펼쳤다고 12일 밝혔다.

 

2025 APEC 정상회의 경주 유치 활동을 주관하고 있는 APEC정상회의경주유치추진단 직원들은 설 연휴를 앞두고 지난 8~9일 양일간 귀성객과 관광객이 많이 찾는 황리단길과 경주역에서 APEC 정상회의 유치 홍보전을 전개했다.

지난 9일 경주역에서 APEC 정상회의 경주유치 홍보 이벤트를 펼치고 있다. 경주시 제공

8일 추진단은 이달 말까지 온라인으로 진행중인 ‘#완벽한 경주해’ 인스타그램 증강현실(AR) 필터 챌린지 이벤트 홍보를 위해 매년 1000만명이 넘은 관광객이 찾는 경주여행의 1번지인 황리단길 내 상점을 일일이 방문해 홍보 포스터를 배포하고 APEC 경주 유치 홍보 협조를 당부했다.

 

‘#완벽한 경주해’ 온라인 이벤트는 2025 APEC 정상회의 유치에 완벽하게 준비된 경주가 유치를 위한 완벽한 경주를 펼치고 있다는 중의적인 의미를 담고 있다. 2025 APEC 경주 인스타그램 채널을 팔로우하고 APEC 경주 AR 필터로 촬영한 영상이나 사진을 업로드하면 참여할 수 있다.

 

또한 설 연휴 첫날인 9일 경주역을 찾아 귀성객을 대상으로 2025 APEC 경주 공식 SNS 채널 구독과 경주 유치를 응원하는 휴대폰 통화연결음(비즈링) 홍보를 위해 현장 참여 이벤트를 진행했다.

 

2025 APEC 경주 공식 SNS 채널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블로그, 유튜브, 카카오채널 등 총 5개 채널로 구성되어 있다. 시민과 함께 경주 유치를 응원하는 이번 휴대폰 통화연결음 이벤트는 오는 14일까지 진행된다.

지난 8일 황리단길에서 APEC 정상회의 경주유치 홍보 이벤트를 펼치고 있다.

한편 이날 설 명절을 맞아 현업기관을 격려하기 위해 경주역을 찾은 주낙영 경주시장과 김석기 국회의원, 이철우 시의장도 현장 이벤트에 함께 참여해 2025년 APEC 정상회의가 가장 한국적인 도시 경주에서 반드시 열릴 수 있도록 모두가 응원해 줄 것을 거듭 당부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광역 대도시에 비해 지방도시에서 유치를 장담하기 어려운 것은 사실이지만, 시민의 확고한 유치 의지와 노력이 있다면 충분히 가능할 것”이라며, “곧 있을 공모절차에 철저히 대비하면서 정부와 정치권에 경주 유치의 의미 및 당위성을 지속적으로 전달해 최종 개최도시로 선정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경주=이영균 기자 lyg0203@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고현정 '여전한 동안 외모'
  • 고현정 '여전한 동안 외모'
  • 천우희 '하트 여신'
  • 카즈하 '청순 미모'
  • 정호연 '사랑스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