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주인 바뀐 YTN… 방통위, 유진 인수 승인

, 이슈팀

입력 : 2024-02-07 11:54:42 수정 : 2024-02-07 11:54:4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방송통신위원회는 7일 YTN의 최다액출자자를 유진이엔티로 변경하는 안을 승인했다.

 

김홍일 방송통신위원장이 7일 오전 경기 과천시 방송통신위원회에서 열린 전체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이날 방송통신위원회는 전체회의를 통해 공정성, 공적책임 실현 등을 위한 조건을 부과하며 (주)와이티엔(YTN)의 최대액출자자 변경의 건을 승인했다.  뉴스1

방통위는 정부과천청사에서 열린 제6차 전체회의에서 ‘보도전문 방송채널사용사업자 최다액 출자자 변경승인에 관한 건’을 의결했다.

 

방통위는 지난해 유진이엔티가 YTN의 촤다액출자자 변경승인을 신청함에 따라 이를 심사하기 위한 기본계획을 의결하고, 각 분야 전문가 8인으로 심사위원회를 구성해 변경승인 심사를 진행했다.

 

심사위는 승인이 적절하다는 의견을 제시하면서 방송의 공정성·공적책임 실현 및 사회적 신용과 재정적 능력의 담보를 위한 승인 조건 등의 부과를 건의한 바 있다.

 

이에 방통위는 방송의 공정성·공적책임 실현과 YTN 발전을 위한 투자계획 등을 추가 확인하고 전문가 자문, 신청인 이행각서 제출 등의 절차를 거쳐 이날 조건부 의결했다.

 

방통위 승인에 따라 지난해 YTN 지분 30.95%를 취득한 유진기업(유진이엔티)이 최대주주로 올라서게 됐다.


김건호 기자 scoop3126@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
  • 르세라핌 카즈하 '매력적인 눈빛'